밀레 모더니즘의 탄생, 밀레, 밀레전, 밀레 전시회, 밀레 작품, 빈센트 반 고흐, 모네, 장 프랑수아 밀레, 보스턴 미술관, 보스턴, 사실주의, 모더니즘, 인상주의, 소마미술관, 올림픽공원, 올림픽공원 미술관, 바르비종, 바르비종파, 씨 뿌리는 사람, 만종, 이삭 줍는 사람들, 전시회, 전시회 추천, 전시 예매, 미술전시, 미술작품 추천

<밀레, 모더니즘의 탄생>은 장-프랑수아 밀레(Jean-François Millet, 1814-1875)의 탄생 200 주년을 기념하여, 밀레의 작품 170여 점을 소장하고 있는 보스턴 미술관이 4년에 걸쳐 기획한 전시입니다. 2014년 1월부터 미국과 일본에서 열린 전시에는 무려 100만여 명의 관람객이 다녀갔는데요. 그 피날레를 한국에서 장식하게 되었습니다. 밀레가 남긴 미술사적 의의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뜻 깊은 전시 <밀레, 모더니즘의 탄생>을 푸르덴셜 더클럽 20% 할인가로 만나보세요.

밀레 모더니즘의 탄생, 밀레, 밀레전, 밀레 전시회, 밀레 작품, 빈센트 반 고흐, 모네, 장 프랑수아 밀레, 보스턴 미술관, 보스턴, 사실주의, 모더니즘, 인상주의, 소마미술관, 올림픽공원, 올림픽공원 미술관, 바르비종, 바르비종파, 씨 뿌리는 사람, 만종, 이삭 줍는 사람들, 전시회, 전시회 추천, 전시 예매, 미술전시, 미술작품 추천
출처: http://bit.ly/1wOyn0s

일시: 2015. 01. 25 ~2015. 05. 10
*휴관일: 매월 마지막 주 월요일
관람시간: 월~목, 주말공휴일(10:00~20:00), 금(10:00~21:00)
*관람종료 40분 전까지 입장권 구매 가능
장소: 올림픽 공원 내 소마 미술관
관람등급: 전체관람가

고단한 농민의 일상을 담은 화가

밀레가 작품 활동을 하던 당시의 미술은 성서와 신화, 역사를 묘사하는 것을 중시했는데요. 그림 속 인물들은 실제 모습과 다르게 이상적으로 표현되었으며, 한치의 흐트러짐이 없는 완벽한 그림만이 작품으로 인정받던 시대였습니다.
밀레는 파리 남쪽에 위치한 농촌 마을인 바르비종으로 이주하며 평범한 농민의 삶과 사실적인 자연 현상을 바탕으로 한 작품을 선보이게 됩니다. 바르비종파의 선도자가 되는 한편 자연풍광을 담은 작품을 풍경화라는 독립장르로 탄생시키는 업적을 남겼죠. 그리고 인상주의, 20세기 예술의 큰 주류였던 사실주의에도 막대한 영향을 끼쳤습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국내 최초로 밀레의 4대 걸작인 <씨 뿌리는 사람>, <양치기 소녀> <추수 중의 휴식 (룻과 보아스)>, <감자 심는 사람들>을 포함한 밀레의 작품 25점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밀레와 함께 바르비종파를 형성했거나 후대에 영향을 받은 장 밥티스트 카미유 코로, 테오도르 루소, 쥘 뒤프레의 작품은 물론, 어떤 전시에서도 볼 수 없었던 모네의 초기 작품 또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빈센트 반 고흐가 사랑한 예술가

반 고흐는 밀레를 ‘젊은 화가의 아버지’라 칭할 정도로 큰 존경심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 존경심을 바탕으로 반 고흐는 밀레의 작품에서 아주 큰 영감을 받게 되었죠. 특히 반 고흐는 밀레의 <씨 뿌리는 사람>을 10번 이상 모사하면서 색채의 조화를 연구하는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이를 통해 반 고흐의 걸작 중 하나인 <씨 뿌리는 사람>이 탄생할 수 있었습니다.
이번 전시에서 공개되는 <씨 뿌리는 사람>은 반 고흐에게 많은 영향을 준 밀레의 대표작이기도 한데요. 프랑스 노르망디를 배경으로 농부가 씨를 뿌리며 힘있게 걸어가는 모습을 표현한 작품으로, 자연과 싸우며 살아가는 농부의 존엄한 가치를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농민의 삶을 담은 현실적인 작품을 통해 모더니즘의 시대를 열었던 밀레! 인간의 존엄성과 위대함, 그리고 19세기 프랑스의 목가적인 아름다움을 <밀레, 모더니즘의 탄생>展에서 푸르덴셜 더클럽 20% 할인가로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