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도한 업무에 시달리는 중,장년층이나 성장기 어린이, 노인, 임산부는 말할 것도 없고 최근에는 젊은이들까지 다양한 형태의 비타민제를 복용하고 있습니다. 저도 새해부터 건강을 챙기기 위해 친구가 추천한 멀티비타민제를 구매했는데요. 건강한 몸을 위해서 챙겨 먹어야 한다고는 하지만 약이 도대체 좋은 것인지, 어떤 것이 나에게 맞는 약인지, 무작정 남들이 좋다고 말하는 멀티비타민을 섭취하면 되는지 궁금한 점들은 너무나 많더라고요.

그래서 오늘 푸르덴셜스토리에서는 자신에게 필요한 비타민이 무엇인지 어떻게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은지 살펴보려고 합니다.


영양소를 골고루 먹어야 오래 산다! 

‘영양소를 골고루 먹자!’ 의사들이 추천하는 장수비결입니다. 2008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한국인은 하루에 필요한 영양소의 89%만을 섭취한다고 합니다. 즉, 단백질(육류·어패류)과 인(곡류)은 권장량보다 많이 먹지만, 칼슘·칼륨·철·티아민·비타민B2·비타민C 등은 부족하다는 거지요.

영양성분

 

그러다 보니 건강기능식품을 찾는 사람이 많습니다. 한 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여성의 40%, 남성의 29%가 영양보충제를 복용한 경험이 있다고 밝혔는데요.

그렇다면 과연 이처럼 비타민이 건강에 좋다고 알려지게 된 근거는 무엇일까요? 최근 수십 년 동안 발표된 200편 이상의 연구 결과를 보면 각종 비타민, 항산화제, 영양물질이 풍부한 과일과 채소를 많이 섭취하는 경우 심장 및 혈관질환과 소화기암의 발생이 낮아지는 것으로 나오는데요.

하지만 화학적으로 합성한 비타민제나 항산화보충제는 건강에 이롭지 않다고 합니다.

자, 그렇다면 나와 우리 가족들에게 필요한 영양소는 무엇이고 어떻게 섭취해야 하는지 궁금하시다고요? 그럼 지금부터눈 크게 뜨시고 주목하세요!

성장발육이 왕성한 성장기 어린이, 청소년은 비타민A와 C!

초·중·고생은 급성장 시기입니다. 신체를 발달시키고, 골격을 만들기 위해선 성장을 돕는 비타민과 미네랄 섭취가 필수! 대표적인 영양소가 바로 칼슘인데요. 여기에 칼슘 섭취를 돕기 위해 비타민D도 꼭 필요합니다. 그리고 비타민C·E도 뼈와 연골조직·근육을 강화하는 데 꼭 필요하다는 사실! 주의가 산만한 아이는 마그네슘에 칼슘을 더하면 안정되고 숙면을 취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사춘기에는 과다 분비된 피지가 모낭을 막아 여드름이 나는데요. 이럴 땐 시금치·브로콜리·당근·고구마에 든 비타민A가 도움이 됩니다. 비타민은 어린이의 성장과 활동에 필요한 중요한 영양소입니다. 평소 충분한 식사를 통해 여러 가지 비타민과 무기질을 섭취하면서 영양제를 통해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세요~

비타민A, 비타민C, 아연 : 세포와 혈액생성에 필요, 상피세포의 성장과 발달에 필요.

비타민B군 : 체내 에너지 생성과 지방, 탄수화물, 단백질 대사와 에너지 생성에 필요.


운동부족과 술자리에 시달리는 남성이라면 비타민B군

20~30대는 음주·흡연·야근·회식 등 불규칙한 생활습관 때문에 건강이 의외로 취약합니다. 스트레스가 심할 때는 균형 잡힌 식사가 좋은데요. 영양소로는 비타민C가 혈압을 낮추고,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을 줄입니다. 비타민 B6는 기분을 좋게 하는 호르몬 세로토닌을 만들어 진정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녹차에 미량 함유된 테아닌도 뇌에서 알파파 발생을 늘려 긴장을 풀어준다는 사실!

그리고 중년 이후엔 영양제 하나도 신중하게 골라야 합니다. 즉, 부족한 영양소를 채우는 데 그치지 말고 발생 가능성이 큰 질병을 고려해 예방해야 하는데요. 영양제는 고혈압·고지혈증·협심증 등의 위험이 따르므로 철분을 포함하지 않은 제품이 좋습니다. 심장과 혈액순환에 오메가3가 좋고 비타민B·E는 혈관을 깨끗하게 해준다는 사실, 기억해두세요! 술자리가 많다면 비타민C·B를 꼭 챙기셔야 합니다. 술에 레몬즙을 짜서 마셔도 피곤이 덜하니 이 방법도 꼭 활용해보세요~ .

비타민 B군과 비타민C (항산화 비타민) : 스트레스로 인해 생성된 활성산소 발생을 억제.

칼슘, 마그네슘, 칼륨 : 간의 해독 작용을 돕고 스트레스로 신체가 흥분되는 것을 억제.


집안일과 직장 생활에 지친 아내, 비타민C 함량 높아야!

요즘 아내가 부쩍 ‘피곤하다’라는 말을 자주 한다고요? 그렇다면 아내에게 필요한 비타민이 무엇인지 살펴보세요~

 여성은 남성보다 칼슘, 엽산, 비타민C의 함량이 높은 비타민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빈혈이 있는 여성의 경우는 철분제를 함께 복용하시는 것이 좋은데요.
오늘 퇴근하면서 비타민C 함량이 높은 감귤이나 딸기를 사서 아내의 건강을 지켜보는 건 어떨까요?
임산부에게는 엽산과 철분이 함유된 멀티비타민을 섭취하는 것이 좋은데요. 또한, 모유수유 중인 아내라면 충분한 단백질 섭취가 중요하고 비타민A와 C, 아연 등의 미네랄이 임신 때보다 더 많이 요구되니 꼭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단 용량이 큰 비타민B군 보충제는 수유 기간 중에는 복용을 삼가는 것이 좋습니다.

칼슘, 마그네슘, 아연 등의 미네랄 : 골다공증 예방에 좋음.

비타민A, 비타민C, 아연: 세포와 혈액생성에 필요, 상피세포의 성장과 발달에 필요.

비타민D : 칼슘의 흡수를 도우며 골다공증 발생 위험을 감소시켜 줌.

철분제 : 빈혈 발생 감소에 좋음.

엽산 : 임산부 및 태아의 건강과 관련이 깊은 영양소로 태아의 성장 발육에 도움을 줌.

푸르덴셜생명 가족 여러분, 오늘은 자신에게 필요한 비타민이 무엇인지 살펴보았는데요. 비타민을 과일과 채소가 아닌 약으로 먹는 것은 오히려 조기 사망 가능성을 높일 수 있고, 암 예방의 효과도 없다는 사실! 즉, 비타민은 하루 권장량을 섭취하되 약이 아닌 음식을 통해서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오늘부터라도 우리 가족에게 필요한 비타민은 무엇인지, 어떤 과일과 채소가 좋을지 잘 선택해서 가족의 건강을 꼭 지켜내시기 바랍니다.^^